Review

Adonit Jot Pro 사용기

Jot Pro의 첫인상은 앞서도 말했듯 그닥 좋은 편도 아니었고, 액정 필름에 난 스크래치 때문에 오히려 나쁜 쪽이기 까지 했습니다. 허나 지금도 느끼는 것이지만 필기감 하나만큼은 정말 지존급입니다. 기존 터치펜들은 팁이 굉장히 두꺼운 실리콘 팁이었기 때문에 우리가 주로 사용하는 연필, 샤프, 볼펜 등과는 전혀 다른 필기감을 가지고 있어, 익숙해지는 데에 시간이 꽤 걸렸습니다. 그런데 이 것은 겉모양도 일반 볼펜과 비슷하고, 플라스틱 디스크가 투명하기 때문에 펜이 터치되는 지점을 정확히 알 수 있어, 적응되는데 시간이 필요하지조차 않았습니다.

Review

Adonit Jot Pro 첫인상

예전에 사용하던 실리콘 팁의 3M 터치펜이 페인트도 자꾸 벗겨지고 상태도 점점 안좋아지는데다 글씨를 쓸 때마다 고무 문지르는 듯한 뽁뽁 소리가 나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던 차에 집 앞 영풍문고에 말로만 듣던 Adonit사의 Jot Pro가 진열되어 있는 것을 보고 그냥 앞뒤 보지도 않고 바로 질러버렸습니다. 단점이 몇가지 있었다고 들었지만 필기감 하나는 정말 괜찮다고 들었거든요.